로그인

간편회원은 볼 수 없습니다.
회원정보를 입력해주세요.

회원정보 수정
운서역 032-575-3100 (운서역 2번 출구 앞) 하늘도시 032-751-5599 (하늘도시 M타워 1층)

영종도 뉴스

영종국제도시 무의쏠레어 복합리조트 개발 가시권

  • 무의쏠레어리조트,무의도복합리조트,무의도리조트,인천공항리조트,영종도카지노리조트

 

쏠레어코리아(주), 올해 하반기 실시계획 승인 신청 예정
인천경제청, 사업탄력 기대… 제주 카지노 경영난 지켜봐야

 

인천 중구 영종국제도시 무의쏠레어 복합리조트 개발 사업이 무의대교 개통과 용유~잠진도 제방도로 확장으로 사업 여건이 개선됐다.

인천경제자유구역청은 무의쏠레어 복합리조트 개발 사업 시행자인 쏠레어코리아(주)가 올해 하반기 중 인천경제청에 실시계획 승인을 신청할 계획이라고 30일 밝혔다.

쏠레어코리아(주)는 내년 상반기 실시계획 승인을 목표로 지난 3월말부터 실시설계 용역을 진행하고 있으며, 현재 건축설계와 토목설계, 환경영향평가와 교통영향평가서 등 각종 영향 평가서 등을 작성하고 있다.

무의쏠레어 복합리조트 개발사업은 실미도해수욕장 인근 무의동 705-1 일원 44만㎡를 해수욕장에 기반 해 레저기능과 휴양 기능을 갖추고 복합리조트로 개발하는 사업이다.

쏠레어코리아는 서해 낙조와 갯벌 등 천혜의 자연환경을 활용해 오션뷰 호텔과 위락시설인 워터파크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무의쏠레어리조트는 인천경제청이 지난해 무의대교(잠진도~무의도)를 개통하고, 용유~잠진도 간 제방도로 확장 공사 또한 지난 달 마무리하는 등 무의도 교통인프라를 개선하면서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쏠레어코리아(주)는 필리핀 내 재계 3위로 알려진 블룸베리 리조트사가 100% 투자해 설립한 자회사로 현재 제주도에 썬호텔앤카지노를 운영 중이다.

쏠레어코리아는 최고급 복합리조트 건설을 위해 지난 2015년 무의도 사업 대상지의 75%인 33만㎡를 우선 매입하고 FDI(직접투자) 5억불을 신고했다.

블룸베리 리조트사는 총 사업비 1조5000억 원 규모의 투자계획을 수립하고 있다. 1단계로 2015년부터 오는 2027년까지 복합리조트 조성에 5000억 원을 투자하고, 2단계로 1조원을 투자할 계획이다.

인천경제청은 무의쏠레어 복합리조트 개발 사업이 완료되면 인천국제공항과 근접한 지리적 특성을 살려 환승객 유치를 통한 관광수요를 창출하고, 영종국제도시 외국인 투자 촉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정상철 용유무의개발과장은 “무의쏠레어 복합리조트 개발 사업을 차질 없이 추진해 용유무의지역에 해양문화·관광레저 중심의 경쟁력을 갖춘 복합리조트가 조성 될 수 있게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무의쏠레어리조트 조감도와 실미도.
무의쏠레어리조트 조감도와 실미도.

쏠레어코리아 제주도 썬호텔앤카지노 경영난 변수

하지만 인천경제청의 바람대로 될지는 미지수이다. 블룸베리 리조트사가 1조5000억 원을 투자하겠다고 했지만, 제주도에 투자한 썬호텔앤카지노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관광객 급감에 따른 경영난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투자 여력이 있을지 의문이다.

아울러 용유~잠진도 제방대로 확장 등으로 교통여건이 일부 개선됐고, 인천경제청이 무의도 입구에서 하나개해수욕장까지 도로를 개설키로 하면서 교통인프라가 확충되고 있긴 하지만 이는 쏠레어리조트 입구와 무관한 도로다.

쏠레어리조트는 무의대교를 넘어와 우회전을 해서 해안을 따라 오른쪽으로 돌게 돼 있다. 당초 이 도로는 인천경제청이 초기 무의도 개발계획에 반영했던 도로지만, 사업에 진척이 없어 현재 후순위로 밀려났다.

도로 건설은 인천경제청 몫이다. 인천경제청은 쏠레어코리아가 하반기 실시계획인가 승인을 신청하면, 사업계획을 검토한 뒤 인가가 날 경우 쏠레어리조트 진입 연결 도로를 개발계획에 반영하겠다고 밝혔다.

 

출처 : 인천투데이

 

 

 

댓글

댓글 남기기